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home 소식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9회 해외 한국사능력검정 특별시험, LA 개최
제9회 해외 한국사능력검정 특별시험, LA 개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1-23
조회
160
보도일시 : 2018. 09. 10.(월)
담당부서 : 역사진흥실
배포일시 : 2018. 09. 10.(월)
담당실장 : 역사진흥실장 류주희 (02-500-8361)
홍보담당 : 편사연구사 정대훈 (02-500-8371)
사업담당 : 편사연구사 이규리 (02-500-8262)

LA 시민들, 한국의 역사를 공부하다.
- 국사편찬위원회, 2018년 제9회 해외 한국사능력검정 특별시험 개최 -


□ 대한민국 국사편찬위원회(위원장 조광, 이하 국편)가 주관하고 LA 한국교육원(원장 오승걸)이 시행을 맡은 2018년 제9회 해외 한국사능력검정 특별시험이 지난 8일(토) LA에서 개최되었다.
  ○ 이 특별시험은 재외동포의 정체성 확립과 모국(母國)과의 문화적 유대를 강화하고, 한국의 역사 및 문화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세계적으로 넓히기 위하여 국사편찬위원회가 매년 시행하는 사업으로, 
  ○ 한국의 역사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응시할 수 있다.
  ○ 2007년 카자흐스탄 고려인을 대상으로 제1회 시험이 치러진 이래로, 2017년까지 총8회에 걸쳐 누적 인원 5,406명이 응시하였다.

□ 특히 이번 시험은 2008년에 미국・캐나다 6개 도시(로스앤젤레스, 시카고, 애틀란타, 워싱턴 D.C., 뉴욕, 밴쿠버)에서 제2회 시험이 개최된 이후, 꼭 10년 만에 LA에서 다시 시행된 것이다.
  ○ 코리아 타운에 위치한 LA 한국교육원과 오렌지 카운티에 있는 남가주 사랑의 교회 한글학교에서 치러졌는데, [첨부 1] 참조
  ○ 한글학교 교사 및 학생 뿐만 아니라 일반인도 다수 참여하였으며, 한국 국적보다 미국 국적을 가진 참가자의 비율이 더 높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 시험 문항은 선사시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한국의 역사에 관한 40문제가 출제되었으며, 각 문항마다 한국어와 영어를 나란히 배치하여 한글을 모르는 사람도 영어로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하였다.
  ○ 특히 LA에서 개최되는 만큼, 워싱턴 D.C.에 설치된 옛 대한 제국 공사관, 하와이 사탕수수 농장으로의 한인 이주, 미국에서 전개된 독립 운동 등 현지에 특화된 문항을 다수 출제하여, 응시자들이 한미 관계사, 한인 이주사를 파악할 수 있도록 하였다.

□ 이번 시험에 응시한 나이키아(Nykeah Parham)씨는, K-Pop으로 한국문화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하여 LA한국문화원 세종학당에서 3년간 한국어를 배우고 자연스럽게 한국 역사에도 관심이 생겨 이번 시험을 치르게 된 경우로, [첨부 2] 참조
  ○ 내년에는 한국의 대학에 진학하여 한국 관련 박사 과정에 입학하여 공부를 계속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 이번 시험을 주관한 국편의 고성훈 편사연구관은 “해외한국학능력검정특별시험이 최근 K-Pop 등으로 한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상황에서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알리는 훌륭한 계기가 될 것이며 해외 한국학 연구의 토대를 마련하는 데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합격 점수는 100점 만점에 60점 이상이며, 시험 결과는 2018년 10월 5일(금)에 국편과 LA 한국교육원 누리집을 통해 발표된다.
 ○ 합격자에게는 인증서를 발급하고, 성적 우수자를 한국으로 초청하여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직접 탐방할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 국편은 2019년 제10회 시험은 카자흐스탄에서 시행할 계획이며, 현재 알마티한국교육원과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국사편찬위원회 이규리 편사연구사(☎ +82-2-500-8262)와 LA 한국교육원 노진영 부원장(☎ +1-213-386-3112)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첨부 1】 2018년 해외 한국사능력검정 특별시험 개최
국사편찬위원회가 한국사 대중화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해외 한국사능력검정 특별시험’이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지난 8일(토) 개최되었다. 사진은 코리아 타운에 위치한 LA 한국교육원에서 시험을 치르고 있는 응시자들의 모습이다.

【첨부 2】 응시자 Nykeah Parham씨
 
첨부파일